주메뉴

홈아이콘  >  기사박스  >  스페셜리스트

[스페셜리스트] 질병치료 넘어선 삶의 치유... 국내 최초 의·한·치 통합 ‘후마니타스 암 병원’

송보미 기자bmb@haelthi.kr 입력 : 2018-11-27 19:58  | 수정 : 2018-11-27 19:58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헬스앤라이프 송보미 기자] ‘건강하다’라는 것은 어떤 상태를 말하는 것일까. 세계보건기구(WHO)는 “건강이란 질병이 없거나 허약하지 않은 것만을 의미하는 것이 아니라 신체적, 정신적, 사회적으로 완전히 안녕한 상태에 놓여 있는 것”이라 정의한다. 이처럼 경희 후마니타스 암 병원은 질병의 치료를 넘어 환자의 인간다운 삶을 위한 ‘치유’에 초점을 맞춘다. 그동안 암을 치료하기만 하면 된다는 좁은 의미에서 벗어나 암 치료는 물론 면역의 증진과 식단 조절, 심리 치유까지 모든 것을 통합해 ‘암을 넘어선 삶(Beyond Cancer)’을 제안한다. 경희의료원과 대학의 가치이자 브랜드인 후마니타스(Humanitas)는 라틴어로 인간다움을 뜻한다. 지난 10월 암 환자들의 인간답고 건강한 삶을 추구하는 차별적인 의료기관으로서의 포부를 밝혀왔던 후마니타스 암 병원이 드디어 문을 열었다. 후마니타스가 추구하는 인간다움은 국내 최초 의대·한방·치과 다학제 의료진 치료, 14개의 전문 암 클리닉 및 센터와 치유 프로그램, 세계 최초 암 병원 英 로열 마스덴(The Royal Marsden)병원과의 협력 진료까지 다각도로 환자에 한발 더 다가선다.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24시 드림콜’   첫 진료까지 단 일주일 ‘첫 방문센터’

 

암 환자들과 가족들은 대부분 심신이 지쳐있다. 또 암 전문 병원을 처음 오게 되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잘해낼 수 있을지 걱정스럽고 낯설다보니 위축되기 쉽다. 후마니타스 암병원이 이러한 환자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해 만든 곳이 ‘24시 드림콜’과 ‘첫 방문 센터’이다. 이를 통해 첫 방문 후 ‘7일 이내 첫 진료’가 가능해진다.

 

24시 드림콜은 환자가 병원에 방문하기 전에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어플 등을 통해 병원 이용에 관련된 모든 사항을 사전 안내하고 예약을 돕는다. 내원 전 준비사항 및 당일 검사를 위한 준비, 일주일 안에 첫 진료 개시를 위한 기타 사항들에 대해 체크하는 것은 물론 퇴원 후 귀가까지 케어해주는 환자 밀착형 서비스다.

 

암 환자들은 1분 1초가 급한데 진료까지 대기해야 하는 시간이 너무 길다. 후마니타스 암 병원은 ‘첫 방문 센터’를 통해 효율을 극대화했다. 환자는 병원 1층에 있는 첫 방문 센터에서 전담코디네이터를 통해 진료 안내와 함께 암스트레스, 암재활, 암영양, 한의암면역지수 등을 파악할 수 있는 설문조사를 통해 환자에 대한 다양한 데이터를 확보한다. 대표적으로 ▲암스트레스클리닉 ▲암재활클리닉 ▲한의면역암센터 ▲암영양상담 ▲치과스크리닝 및 진료가 있다.

 

‘한의면역지수’는 환자들에게 특히 낯설 수 있다. 이준희 한의면역암센터장은 “한의학은 크게 허증과 실증으로 나눌 수 있는데 이를 평가할 수 있는 대표적 증후와 증상을 적어놓은 자가 설문지를 작성해 기초 자료로 활용한다. 이를 통해 얻는 한의면역지수를 바탕으로 한의사가 직접 환자를 찾아 진찰하고 치료 계획을 세워 시행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환자 맞춤 치료의 시작
국내 최초 ‘의대·한방·치과’ 다각화 진료

 

후마니타스 암 병원은 국내 최초 의대·한방·치과병원의 다각화 진료 협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주요 의료진은 의대 70명, 한방 36명, 치과 20여명으로 구성하고 의학, 한의학, 치의학, 약학, 간호과학, 의료인문학, 생명과학을 모두 보유하고 있는 경희대학교 인프라와 인력을 활용한다. 이중 암 병원 전담 의료진은 약 40% 정도로 기본적으로 모든 암환자에게 3개 분야 통합 암 진료를 시행한다. 단 환자의 선택권을 존중해 분야를 제외할 수 있다.

 

세간의 이목이 쏠린 의·한·치 협력 진료는 이번이 첫 시도는 아니다. 이미 경희의료원은 1971년 개원과 함께 질병 극복을 위한 이들 3개 분야를 포함, 약학 및 간호학 까지 총 5개 분야 협진을 진행해왔다. 의대는 수술, 방사선, 항암 치료 등 직접적 암 치료 및 암 스트레스, 암재활, 암성통증, 호스피스완화의료 클리닉을 운영한다. 관심을 모으는 분야는 한방이다. 한방은 한의면역암센터를 중심으로, 암을 이기는 면역을 키우는 데 초점을 둔다. 전통적 방법과 한의학의 첨단 치료법을 결합한다. 항암치료 중 흔히 발생하는 것이 부작용이다. 오심, 구토, 설사, 식욕부진, 섭식장애, 통증, 피부염 등의 항암 중 부작용을 치료하며 의학적 암 치료가 더욱 효과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병행된다. 치료백신개발 전문업체 제넥신(genexine)과 함께 기초 한의학 연계 천연물 중심의 암 면역제제를 개발하고 있다.

 

치료는 크게 네 가지로 나뉘는데 ▲면역 침과 약침 ▲면역 기공 ▲면역 뜸 온열 ▲면역 한약 등 이다. 이준희 한의면역암센터장은 “면역약침의 경우 정제된 한약액을 사용하는 한의 의료 기술 중에 하나로 사전 과민반응테스트, 표준화된 시술 지침, 엄격한 사후 관리 등을 통해 암 환자에게 안전한 시술을 진행하고 있다. 우리 병원 의료진은 풍부한 진료경험을 통해 암종별로 표준화된 프로토콜을 모두 갖추고 있어 양방과 마찬가지로 모두 자신의 영역에서 판단하고 치료를 시행해 나간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센터장은 “의·한방 모두 언제나 같이 협의하고 치료를 해 나간다. 서로의 영역을 존중하는 친구와 같다고 생각한다. 이미 시스템이 존재하고 암 병원 설립 전부터 연구와 진료를 함께 해왔다. 우리의 협의와 협진에 걱정과 우려의 시각도 많은 것으로 안다. 전적으로 오로지 환자와 임상적인 니즈(needs)를 상호 보완해 나간다는 마음으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치과는 크게 구강암 파트와 암 환자의 치료 전 후 구강질환 관리에 중점을 두고 치료를 시행한다. 원래 구강암 분야는 이비인후과나 성형외과, 구강외과 등과 다툼이 치열한데 경희의료원은 2013년 국내에서 유일하게 의대병원 이비인후과와 치과병원 구강악안면외과, 한방병원까지 협진을 시작해 지금까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고난도 수술일 경우 1일 1명 수술이 일반적인데 반해 협진 시스템으로 1일 2명도 수술 가능하다. 구강암 환자의 보양 부분은 한의학에서 담당한다. 이미 16억 원 규모의 보건복지부 임상연구 국책과제를 수주하며 두경부암 방사선 치료에 수반되는 합병증 예방 및 치료를 위한 한약제제 병행치료 임상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참여 진료과는 이비인후과, 방사선 종양학과, 구강악안면외과, 기초 한의학이다.

 

 

 

 

세계 최초·최고의 암 병원 英 로열 마스덴과 손잡아
협력 진료 및 공동임상연구 진행으로 한발 앞서다

 

후마니타스 암 병원은 영국 로열 마스덴 병원(The Royal Marsden)과 화상 협진 및 공동 임상연구를 실시하며 더 나은 치유를 위해 한발 더 앞서 나가고 있다. 로열 마스덴은 암 진단과 치료 연구 등에 초점을 맞춰 세워진 세계 최초의 암 병원으로, 세계적 명성을 자랑하며 매년 5만여 명의 환자를 치료하는 유럽에서 가장 큰 규모의 암 센터다.

 

후마니타스 암 병원은 로열 마스덴과 암환자 영상진단 및 협력진료, 공동임상연구와 매년 국제암심포지엄 개최를 통한 연구성과 발표 및 암치료 가이드라인을 완성할 계획이다. 후마니타스 산하 주요 연구소인 정밀종양연구소 및 로열 마스덴 연구팀 협력을 통해 공동연구와 치료 가이드를 제시하며 차세대 염기서열분석기술(NGS) 암유전체 검사를 통해 환자에게 맞춤항암제 적용을 계획하고 있다. 보다 기대되는 것이 ‘트리거 임상연구(TRIGER Trial)’다. 암 수술에는 영상의학적 진단이 중요하고 수술 후 병리 검사가 중요한데 트리거는 환자별 정밀수술에 필요한 새로운 세부적 분류방법이다. 로열 마스덴이 주관하는 ‘트리거 임상연구 직장암’에 대한 임상시험에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후마니타스 암 병원이 참여하고 있다. 해당 임상시험은 영국 국민보건서비스(NHS)에서 후원하며 영국 및 유럽, 미국의 20여개 병원에서 진행하고 있다. 임상시험 결과에 따라 국내 직장암 환자의 새로운 정밀치료 패러다임을 선도할 것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사진=영국 로열 마스덴 병원

 


bmb@healthi.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