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휴메딕스, 코스닥 ‘우량기업부’ 승격

경영 성장성 및 재무 상태 인정

정연주 기자 입력 : 2019-05-03 11:04  | 수정 : 2019-05-03 11:04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헬스앤라이프 정연주 기자] 휴메딕스(대표 정구완)가 한국거래소부터 코스닥시장 상장사 중 가장 높은 등급인 우량기업부로 지정됐다고 2일 밝혔다.

 

지난해 5월 중견기업부로 소속이 변경되고 1년만에 재승격이다. 휴메딕스는 기업 경영 안정성 및 성장성, 탄탄한 재정 상태를 자본 시장에서 인정받은 결과라고 자평했다.

 

한국거래소는 코스닥 상장법인의 규모와 재무상태, 경영성과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우량기업부, 중견기업부, 벤처기업부, 신성장기업부 4개 소속부로 분류해 관리한다.

 

가장 상위 등급인 우량기업부는 ▲자기자본 700억 원 이상 또는 시가총액이 6개월 평균 1000억 원 이상이면서 자본잠식이 없고 ▲최근 3년간 자기자본이익률(ROE)가 평균 5% 이상이거나 순이익 평균 30억원 이상 ▲최근 3년간 매출 평균 500억 원 이상 등 세 가지 요건을 모두 충족해야만 한다.

 

우량기업부는 코스닥 상장사의 재무건전성을 평가해 분류하는 항목 중 하나로 재무건전성에 대한 공식 인증 지표로 활용된다. 또 공시내용 사전확인절차가 면제되는 등 자본 시장의 신뢰도가 높아진다.

 

휴메딕스 정구완 대표는 “현재 휴메딕스는 시가총액 2700억 원에 지난해 결산 기준 매출 648억 원을 달성했으며 최근 5개년 연평균 20%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요건이 충족됐다”며 ”앞으로도 세계적 수준의 생체고분자 응용 기술력과 에스테틱 분야에서의 리더십을 바탕으로 글로벌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나아가겠다”고 밝혔다.


jyj@healthi.kr

 

#헬스앤라이프 #정연주기자 #휴메딕스 #중견기업부 #한국거래소 #승격 #우량기업부 #지정 #자기자본 #성장성 #경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