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건보-개원내과의, 만성질환관리 위한 현장소통

윤혜진 기자yhj@healthi.kr 입력 : 2019-05-11 17:04  | 수정 : 2019-05-11 17:04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헬스앤라이프 윤혜진 기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 9일 대한개원내과의사회와 간담회를 열고,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의 성공적 정착을 위한 주요 현안과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설명

이번 간담회는 만성질환을 갖고 있는 분들의 건강보호를 위해 일차의료기관의 역할 강화와 함께 다제 약물 복용 환자의 의약품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한 현장소통이었다.

 

건보공단은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 ▲올바른 약물이용지원 시범사업에 대한 취지와 현황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참여를 요청했다.

 

대한개원내과의사회는 개원의의 참여 활성화를 위해서는 ▲복잡한 서비스 제공 절차 ▲초기교육 시간 ▲수가 현실화 ▲환자교육 자료 등은 개선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건보공단은 일차의료기관 및 환자들의 건의사항을 지속적으로 청취, 현장 불편을 최소화하는 등 현장 의견을 적극 반영할수 있는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현장 협의체를 구성을 위해 대한개원내과의사회에 협조를 요청했으며, 향후 구성된 협의체를 통해 함께 사업에 참여 할 예정이다.

 

신순애 건보공단 건강관리실장은 "만성질환자에 대한 생활습관 및 고혈압, 당뇨병 등 건강위험요인 관리와 함께 다제 약제 복용자에 대한 올바른 약물이용 지원이 동네의원 중심으로 통합적 관리가 될 수 있도록 협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웅 대한개원내과의사회 회장은 “제도의 방향성에 공감하며 현장과 잦은 소통으로 현장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한 후에 본 사업으로 전환돼야 한다”고 당부했다.


yhj@healthi.kr

 

#건보공단 #대한개원내과의사회 #신순애실장 #김종웅회장 #헬스앤라이프 #윤혜진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