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간호협, 13일 국회서 ‘간호사 노동실태와 과제’ 토론회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5-12 00:00  | 수정 : 2019-05-12 00:00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자료=대한간호협회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대한간호협회(회장 신경림)는 국제간호사의 날을 기념해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의원, 자유한국당 윤종필 의원, 정의당 윤소하 의원,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과 공동으로 13일 오전 10시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한국 간호사의 노동실태와 과제’ 주제로 국회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정부의 보건의료정책에 따른 간호인력의 공급 확대에도 불구하고 해마다 증가하는 간호사 이직의 주요 원인을 진단하고 노동조건 및 처우개선을 위한 정책적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에 앞서 ‘간호사의 노동조건과 근무실태’를 주제로 ▲2019년 보건의료노동자 실태조사: 간호사 근로환경과 노동실태(고형면 고려대학교 노동문제연구소 교수) ▲간호인력 문제해결의 방향과 보건의료인력법 시행 과제(정재수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 정책실장) ▲간호사 근무환경 및 처우개선을 위한 과제(박영우 대한간호협회 병원간호사회장) 등에 대해 발표가 진행된다.

 

이어지는 토론회에는 ▲한인임 노동환경건강연구소 연구원 ▲박진식 대한병원협회 정책부위원장 ▲김상기 라포르시안 편집부국장 ▲손호준 보건복지부 의료자원정책과장 ▲편도인 고용노동부 근로감독기획과 과장 등이 토론자로 나서 한국 간호사의 노동실태와 과제에 대해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대한간호협회는 “전체 면허자 37만5000명 대비 의료기관 활동 간호사는 18만6000명(49.6%)에 불과하고 서울과 지역 간 편차도 큰 것으로 나타났다”면서 “이번 토론회를 통해 간호사의 노동실태를 진단하고 이를 개선을 위한 다양한 지원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대한간호협회 #국회토론회 #국제간호사의날 #정춘숙 #윤종필 #윤소하 #간호 #노동실태 #토론 #근로환경 #보건의료인력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