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한국팜비오, 정제형 장 정결제 ‘오라팡 정’ 출시

세게 최초 OSS 복합개량신약

정연주 기자 입력 : 2019-05-14 11:42  | 수정 : 2019-05-14 11:42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사진=한국팜비오

 

[헬스앤라이프 정연주 기자] 한국팜비오(회장 남봉길)는 세계 최초 OSS 복합 개량신약 ‘오라팡 정’을 개발,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OSS(경구용 황산염 액제)는 미국 FDA가 승인한 저용량 장 정결제 성분이다. 안전성과 장 정결도가 우수해 지난해 미국 시장 점유율 66.1%를 차지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금년부터 대장내시경 검사 과정의 부담감을 줄이기 위해 기존보다 복용량이 적고 불편감이 덜한 저용량 장정결제 OSS 제제를 대장암 검진 허가 약제로 추가했다.

 

오라팡 정은 서울대병원울 비롯 국내 8개 종합병원(강북삼성병원, 고려대구로병원, 고려대안암병원, 경희대병원, 전남대병원, 한양대구리병원, 인제의대서울백병원)의 3상 임상을 거치고 세계 최초의 OSS 정제형 개량신약으로 국내 특허 취득 후 세계 특허 출원 중이다.

 

한국팜비오는 “좀 더 안전하고 간편하면서 장 정결도가 높은 장 정결제 개발에 힘써왔다”며 “오라팡 정 출시로 국민들이 편안하게 대장 내시경 검사를 받을 수 있게 돼 조기 대장암 발견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jyj@healthi.kr

#헬스앤라이프 #정연주기자 #한국팜비오 #대장내시경 #장정결제 #OSS정제형개량신약 #국내특허취득 #오라팡정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