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동정] 김지혜 건양대병원 교수, 대한천식알레르기학회 신진연구자상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6-11 17:04  | 수정 : 2019-06-11 17:04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김지혜 건양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
사진=건양대병원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건양대병원(의료원장 최원준)은 김지혜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가 최근 개최된 대한천식알레르기학회 국제학술대회에서 ‘신진 연구자상’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신진연구자상은 연구 경쟁력을 갖춘 신진 연구자를 선정해 수여하는 상으로 학술적 영향력이 있는 논문을 발표한 연구자를 조기에 발굴함으로써 세계 수준의 연구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수여한다.

 

김지혜 교수는 류마티스질환을 가지고 있는 환자에서 발생한 약물 알레르기 반응으로 나타난 ‘스티븐 존슨 증후군’에 대해 부작용을 일으키는 약제를 찾아 중단시키고 치료까지 성공한 내용의 연구논문을 세계 최초로 발표해 성과를 인정받았다.

 

김지혜 교수는 “다학제적 진료를 통해 적절한 진단과 치료로 환자 치료에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원인 모를 각종 알레르기 질환에 대한 연구를 지속해 환자들에게 희망을 주는 연구자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건양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김지혜 #천식 #알레르기학회 #국제학술대회 #신진연구자상 #동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