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스마트 이대서울병원 모바일 플랫폼 오픈

환자 편의 중심 통합형 개념 적용

윤지은 기자yje00@healthi.kr 입력 : 2019-07-03 13:45  | 수정 : 2019-07-03 13:45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진료 예약, 접수, 수납 등 전 프로세스 손안에서 해결
통합 플랫폼 개념 적용해 차별화된 모바일 환경 구현

 

편욱범 이대서울병원장(다섯번째) 등 병원 관계자가 스마트 병원 모바일 플랫폼 오픈 기념 테이프 컷팅을 하고 있다.
사진=이대서울병원

 

[헬스앤라이프 윤지은 기자] 스마트 병원을 지향하는 이대서울병원이 모바일 플랫폼을 오픈하고 서비스에 들어갔다.

 

2일 이대서울병원에 따르면 새롭게 오픈된 스마트 병원 모바일 플랫폼은 국내 병원들이 제공하고 있는 기존의 모바일 앱과는 다른 차별성을 가졌다. 여러 모바일 서비스의 플랫폼을 통합 구축해 확장성과 활용성을 강화시켰다는 게 특징이다. 가장 눈에 띄는 건 공식 환자용 모바일 앱 뿐만 아니라 카카오톡, 카카오페이 등 다양한 모바일 서비스간의 유기적인 실시간 네트워크를 가능하게 했다는 것.

 

이같은 통합형 플랫폼 구축으로 진료와 수납 등의 효율을 높이는 것은 물론 향후 실손 보험 청구, 모바일 처방전 등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이대서울병원 스마트 병원 모바일 플랫폼은 지난 1월 22일 국내 대학병원 최초로 이대목동병원에 도입했던 것으로 국내 의료계 비대면 서비스 업계 1위 업체인 포씨게이트(4CGate)의 환자용 비대면 플랫폼인 '큐어링크(CURELINK)'를 이대서울병원 개원에 맞춰 새롭게 적용했다.

 

'큐어링크'는 내원객이 종합병원 방문시 예약, 진료, 수납, 처방, 보험 처리까지 환자가 경험하는 병원 내 모든 절차를 손쉽게 진행할 수 있는 대학병원용 서비스다. 이용자 중심의 스마트 병원 플랫폼 구축에 필수적인 프레임워크를 제공하고 있다.

 

편욱범 병원장은 "병원을 방문하는 환자나 보호자에게 꼭 필요한 기능만을 선별해 담았다"면서 “신개념 스마트 호스피탈 서비스의 시발점으로 추후 비대면 진료 환경 조성 등의 최적화된 환자 편의성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대서울병원 앱은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오는 15일까지 2주일간 스마트 병원 모바일 플랫폼 오픈을 기념해 이대서울병원 로비에서 환자와 보호자 등 방문객을 대상으로 앱 설치를 돕고 기념품도 증정한다.

 

yje00@healthi.kr

 

#헬스앤라이프 #이대서울병원 #스마트병원 #모바일플랫폼 #진료예약 #수납 #접수 #처방 #실손보험청구 #포씨게이트 #모바일처방전 #원스톱서비스 #통합형플랫폼 #대학병원최초 #이대목동병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