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을지대 26일 의정부병원 상량식

2021년 3월 개원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7-18 15:25  | 수정 : 2019-07-18 15:25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을지대학교 의정부 부속병원 조감도
사진=을지재단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을지대학교 의정부 부속병원과 캠퍼스 건립 사업이 착공 29개월 만에 마지막 상량식을 갖는다.

 

을지재단(박준영 회장)은 오는 26일 오후 4시 경기도 의정부시 금오동의 사업 현장에서 부속병원 상량식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체 공정에서 골조공사 완료와 내부 인테리어 공사 시작을 알리는 의미를 가진다. 상량식에는 박준영 을지재단 회장을 비롯해 홍성희 을지대학교 총장, 안병용 의정부시장, 안지찬 의정부시의회의장, 시의원, 을지재단 산하기관 임직원, 의정부시 관계자 등 5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을지대학교 의정부캠퍼스·부속병원 건립 공사는 부속병원은 지하 5층, 지상 15층 규모로 지어지며 최대 1234병상을 갖춘다.

 

캠퍼스와 기숙사는 각각 지하 1층, 지상 8층 규모로 건립되며 간호대학과 임상병리학과, 일반대학원, 보건대학원, 임상간호대학원 등 3개 대학원이 들어선다.

 

한편, 의정부캠퍼스와 부속병원은 2020년 10월 준공을 거쳐 2021년 3월 개교 및 개원을 목표로 추진 중이며 전체 공정률은 45%이다.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을지대학교 #을지병원 #을지대학교병원 #의정부 #을지대의정부병원 #부속병원 #상량식 #을지재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