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필러치료, 세분화된 진단과 표준화된 가이드라인 필요"

한국엘러간, 2019 MD Codes 심포지엄 개최

김세영 기자ksy1236@healthi.kr 입력 : 2019-07-23 18:01  | 수정 : 2019-07-23 18:01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브라질 성형외과 전문의 드 마이오 박사가 대표 연자로 초청돼 엘러간과 개발한 필러 시술 가이드라인 ‘MD Codes’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한국엘러간

 

[헬스앤라이프 김세영 기자] 한국엘러간(대표 김지현)은 아시아 10개국 의료진 650여명이 참가한 ‘엘러간 메디컬 인스티튜트 MD Codes 심포지엄(이하 MD Codes 심포지엄)’을 지난 17일부터 21일까지 고려대학교의료원 의과대학 유광사홀에서 열었다.

 

MD Codes 심포지엄은 엘러간의 제품 관련 학술 프로그램인 ‘엘러간 메디컬 인스티튜트(Allergan Medical Institute)’의 일환으로 매년 전 세계 40개국에서 개최된다. 아시아에서는 한국, 대만, 중국 등에서 진행되는 대규모 학술 심포지엄이다. 이번 MD Codes 심포지엄에는 아시아 10개국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가들이 참석했으며 엘러간과 함께 표준화된 필러 시술 가이드라인 MD Codes를 개발한 브라질의 성형외과 전문의 마우리시오 드 마이오 박사가 대표 연자로 나서 제품 교육을 진행했다.

 

MD Codes는 엘러간의 히알루론산 필러 ‘쥬비덤’의 고유 기술인 바이크로스(VYCROSS) 기술을 활용한 필러 시술 가이드라인이다. 해부학적 지식을 기반으로 다양한 안면 시술부위에 대해 효과적이고 안전한 시술법 및 가장 적합한 엘러간 제품에 관한 표준화된 지침을 제안한다. MD 코드는 총 6년 과정으로 구성됐으며 이번 심포지엄은 체계적인 교육을 위해 1-3년 차와 4년 차 커리큘럼, 2회로 나눠 진행됐다. 드 마이오 박사는 나흘간의 심포지엄에서 MD Codes의 새로운 커리큘럼을 소개하고 이를 토대로 제품을 통한 치료를 극대화할 수 있는 전략을 발표했다.

 

17, 18일 양일간 진행된 1-3년 차 커리큘럼에서는 MD Codes에 대한 전반적 소개와 얼굴 전체를 아우르는 총 3단계 시술지침에 대한 교육이 진행됐다. 드 마이오 박사는 다양한 임상 사례를 통해 환자의 치료 요구를 보다 정확하게 진단하는 과정을 설명하고 환자의 기대치를 충족할 수 있도록 맞춤형 치료 계획의 수립을 강조했다.

한국엘러간은 아시아 의료진 650여명이 참가한 ‘엘러간 메디컬 인스티튜트MD Codes 심포지엄’ 을 17일부터 나흘간 열고 엘러간의 히알루론산 필러 쥬비덤의 바이크로스 기술을 활용한 필러 시술 가이드라인 교육 진행 및 치료법에 관한 최신 지견을 공유했다. 사진=한국엘러간

 

이후 21, 22일 열린 4년 차 커리큘럼은 ‘과학적 아름다움’을 주제로 MD Codes의 새로운 커리큘럼인 ‘MD DYNA Codes’과 ‘MD ASA’이 소개됐다. MD DYNA Codes는 ‘보톡스’와 ‘쥬비덤’을 활용해 표정을 지을 때 더욱 자연스럽게 보이게 하는 치료법에 관한 교육으로, 드 마이오 박사는 현장 시연을 진행하며 임상 현장에서 적용 가능한 치료 방식을 소개했다. 또 ‘MD ASA ’를 통해서는 환자의 안면 부위를 해부학적으로 진단해 각 환자에게 적합한 치료방법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갔다.

 

드 마이오 박사는 “점차 세분화되는 환자들의 치료 요구를 만족시키기 위해 정교한 술기뿐 아니라 환자의 해부학적, 정서적 측면 모두 고려해 사전 디자인하는 과정이 중요해지고 있다”며 “환자의 요구를 이해하는 정교한 치료 접근법인 MD Codes이 환자의 필러 시술 만족도를 개선하는 데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메기 류 엘러간 아시아지역 AMI 디렉터는 “엘러간은 메디컬 에스테틱 선도적 기업으로서 환자 만족도와 시술 안전성을 향상하기 위해 의료진에게 우수한 교육 플랫폼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주름 개선, 안면부 볼륨 등 환자들의 다양한 치료 요구를 반영한 ‘쥬비덤’의 폭넓은 제품 라인 및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필러 시장의 질적 성장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ksy1236@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세영기자 #한국엘러간 #김지현 #아시아 #의료진 #앨러간 #메디컬 #인스티튜트 #MDCodes #심포지엄 #고려대학교의료원 #학술프로그램 #에스테틱 #필러시술 #가이드라인 #브라질 #성형외과 #마우리시오 #히알루론산 #필러 #쥬비덤 #바이크로스 #커리큘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