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연구] "제대혈 유전자로 소아비만 예측 가능"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7-26 09:54  | 수정 : 2019-07-26 09:54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사진=123RF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이대목동병원(병원장 한종인)은 산부인과 김영주 교수팀이 제대혈 유전자를 통해 어린이의 비만을 예측할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고 25일 밝혔다.

 

김영주 교수팀은 연구를 통해 제대혈 내 멜라노코르틴 4 수용체(Melanocortin 4 receptor, MC4R)와 간세포 핵인자 4 알파(Hepatocyte nuclear factor 4 alpha, HNF4A) 유전자가 7~9세 아동 혈액의 트리글리세라이드의 수준 및 체질량 지수와 관련돼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유전자 메틸화의 변화는 좋지 않은 자궁 내 환경에 의해 나타나는 것으로, 이러한 환경에서 태어난 아기가 성인이 되었을 때 만성질환 유병율이 높아진다는 것이 학계의 정설이지만 이를 명확히 규명한 연구 결과는 없었다.

 

김영주 교수팀은 이화 출생 및 성장 코호트 연구에서 7~9세 사이 90명의 ​​아동과 모성을 대상으로 모성의 혈액에서는 두 유전자의 메틸화를 분석했다. 아동의 혈액에서는 트리글리세라이드(TG) 수준을 분석했다.

 

김영주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교수
사진=이대목동병원

그 결과 TG 수준이 높은 아동에서는 TG 수준이 낮은 아동에 비해 체질량 지수가 증가하는 반면 MC4R과 HNF4IN 유전자의 메틸화는 낮게 나타났다.

 

김영주 교수는 "관련 연구가 드문 상황에서 이번 출생 시 제대혈 유전자의 메틸화 변화가 어린 시절의 신진 대사에 영향을 준다는 연구 결과를 도출한 것은 매우 중요하다"며 "이번 연구를 통해 향후 제대혈의 MC4R과 HNF4 유전자의 메틸화를 이용해 아동의 비만 예측이 가능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는 이번 연구 논문은 SCI 국제학술지 <의학(Medicine)>의 온라인 판 7월호에 게재됐다.

 

 

 

******아래는 논문 원본 일부 발췌본 (Downloaded from Medicine)

 

MC4R and HNF4a promoter methylation at birth contribute to triglyceride levels in childhood

Kwon, Eun Jin PhD, Lee, Hye Ah PhD, You, Young-Ah PhD, Yoo, Jae Young PhD, Park, Hyesook MD, PhD,  Park, Eun Ae MD, PhD, Ha, Eun Hee MD, PhD, Kim, Young Ju MD, PhD

 

 

Abstract

 

Although the changes in DNA methylation are assumed to be due to the association between adverse intrauterine conditions and adult metabolic health, evidence from human studies is rare. Little is known about the changes in DNA methylation present at birth that affect metabolic profiles in childhood. Previous studies have shown that the melanocortin 4 receptor (MC4R) and hepatocyte nuclear factor 4 alpha (HNF4α) genes are associated with obesity and metabolic disorders. Thus, we investigated the associations of the DNA methylation statuses of MC4R and HNF4α in cord blood with metabolic profiles in childhood.

 

We collected data from 90 children 7 to 9 years of age included in the Ewha Birth & Growth Cohort Study in Korea. DNA methylation was analyzed by pyrosequencing. The children were split into 2 groups according to the cutoff triglyceride (TG) levels (<110 and ≥110 mg/dL).

 

The methylation statuses of MC4R and HNF4α at birth were significantly associated with the TG level in childhood (P < .05). It was interesting to note that the methylation statuses of MC4R and HNF4α in cord blood were significantly decreased, whereas childhood body mass index was significantly increased, in children with high TG levels compared with children with low TG levels (P < .05).

 

Our findings show that the methylation statuses of MC4R and HNF4α at birth are associated with metabolic profiles in childhood. These epigenetic modifications occurring in early life may contribute to subsequent metabolic-related disorders. Thus, we suggest that DNA methylation status in cord blood may be predictive of the risk of developing metabolic syndrome.

 

※ 출처 :  Medicine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이대목동병원 #산부인과 #신진대사 #비만예측 #MC4R #HNF4IN #유전자 #메틸화 #제대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