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연세의대·공대 연구협력 "바이오메디컬 새 장 열 것"

김성화 기자ksh2@healthi.kr 입력 : 2019-08-30 14:47  | 수정 : 2019-08-30 14:47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왼쪽부터)연세대학교 장양수 의대학장, 홍대식 공대학장
사진=연세의료원

 

[헬스앤라이프 김성화 기자] 연세의료원은 지난 29일 연세대학교 공과대학과 교육‧연구 분야 협력 강화를 위한 협약식과 기념 심포지엄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장양수 의과대학장과 홍대식 공과대학장을 포함해 100여 명의 연구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기존 4개 연구단 중심으로 진행해 온 공동 연구를 ▲스마트 의료기기 시스템 ▲헬스케어 AI/데이터 Technology ▲첨단 의료소재 Technology 등 3개 핵심분야와 ▲영상기반의료연구단 ▲Surgical Navigation 연구단 ▲치과학미래기술 연구단 ▲첨단심혈관기기 연구단 ▲의료융복합연구단 등 5개 의료 연구단으로 확대하며 공동 강의 등 교육 분야 협업도 강화할 예정이다.

 

장양수 의과대학장은 “협약식을 시작으로 향후 지속적이고 꾸준한 교류와 임상‧중개‧융합에 이르는 개방적이고 전방위적 협력 연구를 통해 바이오메디컬 분야 새로운 장을 열 것”이라고 말했다.

 

홍대식 공과대학장은 “인공지능(AI) 활용에 익숙한 융‧복합형 의료 인재에 대한 수요가 전 세계적으로 급증하고 있다”며 “의료데이터 중심의 AI 대학원 신설을 통해 앞으로도 미래지향적인 융합 과학 분야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sh2@healthi.kr

 

#헬스앤라이프 #김성화기자 #장양수 #홍대식 #공과대학장 #의과대학장 #협약 #공동연구 #스마트 #의료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