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신신제약, 마곡 연구개발센터 준공식 개최

창립 61년만에 마련한 첫 사옥,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새로운 보금자리

오영택 기자 입력 : 2020-07-20 13:25  | 수정 : 2020-07-20 13:25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신신제약이 지난 17일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고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새로운 보금자리인 마곡 연구개발센터의 준공식을 개최했다.

 

 

<신신제약 마곡 연구개발센터 준공식 개최 사진. (왼쪽부터) KB국민은행 이재근 부행장, 신신제약 이병기 사장, 아르키움 김인철 대표건축사,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협회장, 신신제약 이영수 회장,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손수정 청장, 신신제약 김한기 부회장, IBK기업은행 조충현 부행장,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오장석 협회장, 코아즈 건설 정진교 대표이사>

 

 

 

이날 준공식에는 신신제약 이영수 회장, 김한기 부회장, 이병기 사장, 대전지방식품의약품안전청 손수정 청장, 한국제약바이오협회 원희목 협회장, 한국의약품수출입협회 오장석 협회장을 비롯한 관계자 및 신신제약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준공식은 사회적 두기를 준수하기 위해 참석자 등 규모를 최소화했으며, 참가자 모두 마스크를 착용한 상태에서 진행됐다.

 

서울시 강서구 마곡 도시개발 사업단지 내에 위치한 신신제약 마곡 연구개발센터는 약 13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해 건설되었으며, 대지면적 1070㎡, 건축연면적 4403㎡, 지하 2층, 지상 7층으로 이루어져 있다.

 

신신제약 마곡 연구개발센터는 창립 61년 만에 직접 마련한 첫 사옥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외관은 ‘새로움(新)’과 ‘신뢰(信)’를 뜻하는 신신제약의 사명 및 로고에서 따온 삼각형과 마름모꼴을 활용해 디자인하였으며, 옥상 정원과 층별로 휴식 공간을 마련하여 쾌적한 근무 환경을 조성했다.

 

신신제약 김한기 부회장 대표이사는 기념사를 통해 “신신제약은 지난해 세종 신공장을 완공해 글로벌스탠더드 수준의 생산 설비와 시스템을 갖추었고, 이번 마곡 연구개발센터 준공으로 연구개발 역량 또한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이러한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의 유기적 관계를 통해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으로 나아감에 있어 활력을 얻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이병기 사장 대표이사는 “제약 업계는 지속 성장에 대한 답을 R&D에서 찾고 있으며, 미래에는 맞춤형 신약과 해외 진출이 새로운 성장 동력이 될 것이다”라며, “이 연구개발센터를 새로운 기지로 삼고 노년의 삶과 밀접한 분야에서 우리가 보유한 기술을 적용하여 고부가가치 패치제 ETC 시장을 선도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헬스앤라이프 오영택 기자]
press@healthi.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