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홈아이콘  >  이슈

길리어드 사이언스 코리아, 10월 20일 ‘간의 날’ 기념 ‘함께하는 순간(肝)’ 캠페인 진행

B형간염 환자와 함께하는 비대면 토크 세션 개최해 간 질환 투병 과정을 간접 경험하고 공감하는 시간 마련

오영택 기자 입력 : 2020-10-22 10:05  | 수정 : 2020-10-22 10:05

네이버 페이스북 밴드 구글 트위터 핀터레스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링크 인쇄 다운로드 확대 축소

 

길리어드 사이언스 코리아(대표이사 이승우) 10 20일 제21간의 날(Liver Day)’을 맞아 사내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간 질환에 대한 인식과 경각심을 높이기 위한함께하는 순간()’ 캠페인을 오는 29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함께하는 순간()’ 캠페인은 주요 간() 질환인 만성 B형 및 C형간염에 대한 사내 임직원들의 인식과 이해도를 높이는 한편, 올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와 재택근무 시행으로 물리적 거리가 멀어진 길리어드 임직원들 간()의 소통을 독려하고 화합을 도모하고자 마련됐다. 이를 위해 임직원들이 동참할 수 있는내 간은 건강한()’? ▲환자와 공감하는 순()’ ▲정답을 맞춰가는 순()’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으로 행사를 준비했다.

 

지난 20일 행사에서는 길리어드 임직원들이 직접 체크리스트를 작성해 현재 간 건강 상태를 스스로 확인한 후, OX퀴즈를 통해 만성 B형 및 C형 간염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익히는 시간을 가졌다. 아울러 오는 29일에는 실제 B형간염 바이러스 보균 간암 환자를 초청해 진단부터 치료에 이르기까지의 투병 경험과 질환을 극복할 수 있었던 원동력을 공유하는 비대면 토크 세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환자 토크 세션은 기존의 일방향적인 강연 전달 방식에서 벗어나 환자와 길리어드 임직원들이 서로 질문을 주고받으면서 실제 기나긴 치료 과정에서 환자들이 겪는 어려움에 깊이 공감하고 질환 극복 의지를 다지고자 한다.

 

이밖에도 길리어드는 10 20일 간의 날 이후 2주간을 웹 심포지엄 주간으로 정하고, 21일과 29일 양일간길리어드 리버 위크(Gilead Liver Week)’를 개최해 개원가 의료진을 대상으로 만성 B형 및 C형 간염 온라인 강의를 진행한다. 길리어드가 국내외 간 질환 치료 영역에서 보유하고 있는 전문성과 리더십을 바탕으로 만성 B형 및 C형 간염 질환에 대한 최신 치료 지견을 제공함으로써 의료진과 함께 간염 퇴치에 앞장선다는 계획이다. 이에 실제 진료 현장에서 의료진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국내 만성 B형 및 C형 간염 질환 현황과 진단 정보, 그리고 치료제(만성 B형간염 치료제: 비리어드®, 베믈리디®, 만성 C형간염 치료제: 하보니®, 소발디®) 관련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해당 웹 심포지엄은 길리어드의 디지털 의약학 학술정보 플랫폼인리버브릿지메디게이트사이트에서 시청할 수 있다.

 

길리어드 사이언스 코리아 이승우 대표는올해 간의 날을 맞아 개최한함께하는 순간()’ 행사를 계기로 길리어드 임직원 모두 간염 질환의 심각성을 인식하고 국내 간 질환 치료 환경 개선을 위한 의지를 다질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길리어드 사이언스 코리아는 앞으로도 간염 환자들의 치료 여정에 동참해 보다 건강한 삶을 제공하고 간염 퇴치 목표를 앞당길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덧붙였다.

 

 

 

[헬스앤라이프 오영택 기자]
press@healthi.kr